[D-17] 하나님의 목적과 소명대로


말씀이 이긴다! / 2018-10-29 13:10 / VIEW : 32 최철용


오늘의 말씀

내가 여러 사람에게 여러 모습이 된 것은 아무쪼록 몇 사람이라도 구원하고자 함이니

-고린도전서 9장 22절-

 

오늘의 묵상

그리스도인 일꾼은 하찮은 일들 가운데서도 하나님의 고결한 사람이 되는 법을 배워야 합니다.

"내가 다른 곳에 있었더라면 얼마나 좋았을까!" 라고 탄식하지 마십시오.

모든 하나님의 사람들은 평범한 사람들이지만

주께서 그들에게 주신 중요한 사명 때문에 예외적인 사람들이 됩니다.

우리의 지성으로 이 중요한 사명을 생각하지 않고 우리의 가슴으로 이 사명에 애착을 느끼지 않는다면,

우리는 하나님 앞에서 쓸모없는 자로 밀려날 것입니다.

스스로의 선택으로 하나님이 일꾼이 되는 것이 아닙니다.

많은 사람들이 자신의 뜻으로 주의 일꾼이 되려고 하지만,

가장 중요한, 하나님의 주권적인 은혜와 주님의 능하신 말씀이 그들에게 주어진 적이 없습니다.

바울의 온 마음과 생각과 영혼은 예수 그리스도께서 이 땅에 오신 그 위대한 사명에 사로잡혔으며

한순간도 그 초점을 잃지 않았습니다.

우리도 가장 중요하고 중심 되는 이 한 가지 사실을 언제나 직면해야 합니다.

바로 예수 그리스도와 그분의 십자가에 못 박히심입니다.

 

"내가 너희를 택하여 세웠나니" -요한복음 15장 16절-

 

당신의 신조에 위대한 이 말씀을 두십시오.

당신이 하나님을 택한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서 당신을 택하셨습니다.

하나님께서 택하셨기에 그분이 원하시는 대로 우리를 굽히시고 깨뜨리시고 빚으십니다.

왜 주님께서 이 일을 하시는지 우리는 모릅니다.

주님이 이 일을 하시는 것은 단 한 가지 목적을 위해서인데,

그것은 "이 사람이 내 사람이다"라고 말씀하시기 위함입니다.

우리는 주님의 손 안에 있어야 합니다.

그래야 주께서 우리를 심으신 그 반석 위에 다른 사람도 심을 수 있게 됩니다.

 

일꾼이 되겠다고 선택하지 마십시오.

그러나 하나님께서 당신에게 주의 소명을 주셨다면, 당신이 좌로나 우로 치우칠 경우 큰 진노가 임할 것입니다.

당신에게 소명이 임하면, 소명을 받기 전에는 알 수 없었던 방법으로 하나님께서 당신을 대하실 것입니다.

또한 소명을 받지 않은 다른 사람이 알 수 없는 그러한 방법으로 하나님께서는 당신을 다루실 것입니다.

 

그분의 방법으로 당신을 다루도록 하십시오.

 

*오스왈드 챔버스의 '주님은 나의 최고봉' 중에서

 

오늘의 기도

사랑의 하나님. 하나님의 목적과 소명대로 살아가게 해주세요.

하나님께서 나를 택하셨다는 믿음의 확신이 있게 하시고,

하나님 안에서 나의 삶을 온전히 맡기며 살아갈 수 있게 해주세요.

하나님의 방법으로 나의 삶을 드립니다.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